전체메뉴
5명의 작가와 ‘오색의 찬연’ 17일까지 향담갤러리 초대전
2019년 11월 14일(목) 04:50
이성임 작 ‘접시꽃’
광주 예술의 거리에 자리한 향담갤러리 2주년 기념 초대전이 오는 17일까지 열린다.

‘오색의 찬연’을 주제로 열리는 이번 전시에는 한국화, 서양화, 서예, 문인화, 채색화 작가 5명을 초청했다.

현암 홍정호 작가는 번짐의 효과를 살린 수묵 담채로 다채로운 풍경을 추상적 느낌에 담아 표현한 ‘가을에 젖다’ 등을 선보이며 광주미협 회장을 역임한 서예가 금초 정광주 작가는 한문 서예 작품을 전시하고 있다.

또 서양화가 문명호 작가는 화사한 꽃무리가 인상적인 ‘향연’과 동백꽃 등을 선보이며 문인화가 정암 이병오 작가는 절개를 상징하는 대나무와 찻잔, 한글 서예가 어우러진 ‘곧은 절개’를 내걸었다.

갤러리 대표를 맞고 있는 향담 이성임 작가는 초록빛의 오묘한 색감이 인상적인 ‘접시꽃’ 등의 작품을 전시중이다.

/김미은 기자 mekim@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