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함평군 소상공인연합회, ‘전남지역 소상공인 간담회’ 개최
정책자금 확대·원도심 재생사업 추진 요구
2019년 05월 16일(목) 00:00
함평군 소상공인연합회(회장 박종태)는 최근 함평천지종합복지관에서 광주·전남지방중소벤처기업청 이재홍 청장을 비롯해 각 시·군 회장과 함평군 임원, 임용수 전남도의원이 참석한 가운데 ‘전남지역 소상공인과의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사진>

이번 간담회는 소상공인들의 관심사항인 ‘모바일직불결제시스템(제로페이)’ 및 소상공인 정책자금 등 올해 달라지는 지원시책을 소개하고 전남지역 소상공인들이 겪고 있는 어려움을 듣고 해결방안을 찾는 순서로 진행됐다.

간담회에 참석한 지역 회장들은 “전남지역의 소상공인들에게 정책자금을 더 많이 지원해 달라”고 한 목소리로 요구했다.

특히 갈수록 자본과 농민을 위한 명분을 내세워 대형마트,하나로마트 등 편리한 올 쇼핑 공간 확보전략으로 지역상가 소상공인 자영업자의 어려움이 더욱 가속화 되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와 함께 더 이상 지역이 폐허가 되기전에 유통산업 발전법 개정안이 국회에서 조속히 통과되도록 관계부서인 중기부에서도 적극 나설줄 것을 요구했다.

또 소상공인 지역 원도심 재생사업도 추진해 줄 것을 요청하는 등 다양한 건의와 해결방안을 모색했다.

함평군소상공인연합회는 소상공인 지원관련 행정업무와 상담, 창업세미나, 설명회 등을 실시하고 있으며 우수한 소상공인 발굴사업에도 힘쓰고 있다.

/함평=황운학 기자 hwang@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