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광주·전남여성작가 특별전 ‘꽃길-걷다’ 내달 말까지 보성군립백민미술관 개최
2016년 05월 04일(수) 00:00
보성군립백민미술관(관장 조현)이 오는 6월 30일까지 광주·전남여성작가회 특별전 〈꽃길-걷다〉를 연다.

〈꽃길-걷다〉특별전은 봄날에 걸맞은 주제와 소재로 사실에서 추상까지 색채의 화려함과 중후함, 표현의 섬세함과 과감함을 마음껏 펼쳐낸 여성작가의 개성과 봄의 향취를 만끽할 수 있는 작품 40여점이 전시된다.

한편 광주·전남여성작가회(회장 정미희)는 지난 1982년 창립했으며, 서양화와 한국화, 조각, 금속공예, 사진 등 70여명의 여성회원들이 광주와 전남에서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다.

매년 정기전과 특별전도 연다. 관람 문의 보성군립백민미술관(061-853-0003).

/보성=김용백기자 ky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