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보성군, 설 연휴 환경오염 특별감시·단속
고의성·누적 여부 검토 조치
2022년 01월 13일(목) 00:15
보성군이 오는 19일부터 2월2일까지 설 연휴기간 ‘환경오염 취약지역과 배출시설에 대한 특별감시·단속’을 실시한다.

이번 특별 단속은 설 연휴를 이용해 폐수·대기 오염 물질 등을 무단으로 배출하는 행위 등을 사전 차단함으로써 고향을 방문하는 귀성객에게 쾌적한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점검은 총 3단계로 나눠 실시하며, 1단계는 사전계도 기간으로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에 협조공문을 발송해 사업장 스스로 자율점검을 실시하도록 유도한다.

2단계는 특별단속 기간(19일~28일)으로 취약지역 순찰강화와 특별단속 실시, 3단계는 설 연휴기간(1월29일~2월2일)으로 환경오염사고 대비 비상상황실을 설치·운영하고 비상근무를 통해 주요 하천과 사업장 주변을 순찰한다.

특별단속을 통해 적발된 오염행위자에 대해서는 행위의 고의성과 누적 여부 등을 검토해 엄중 조치할 계획이다.

보성군 관계자는 “주민과 사업장에서는 시설물을 철저히 관리하고, 군민들께서는 환경오염행위 발견 시 환경신문고로 즉시 제보해 줄 것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보성=김용백 기자 kyb@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