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해변에서 필라테스 “코로나 블루 안녕”
완도군, 해양치유 프로그램 운영
2021년 03월 23일(화) 23:05
지난 19일 올해 첫 운영한 ‘몸&힐링 해양치유 프로그램’ 참가자들이 해변 필라테스를 즐기고 있다. <완도군 제공>
완도군은 코로나블루 극복을 위한 ‘몸&힐링 해양치유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23일 밝혔다.

지난 19일 올해 첫 시작한 해양기후를 활용한 치유프로그램에 관광객과 지역주민 40여명이 참여했다.

청정한 신지명사십리 해수욕장에서 전문강사의 지도에 따라 매트, 짐볼, 작은공 등 소도구를 활용한 필라테스를 진행했다.

필라테스는 해양에어로졸이 폐 깊숙이 들어가도록 호흡하며 해풍을 피부로 느끼고 뇌에서 알파파를 활성화해 심리적 안정감을 주는 백색 소음인 파도소리 등 자연의 소리를 듣는 프로그램이다.

지역 특산품인 황칠과 비파꽃으로 만든 차와 청산도 보리가 첨가된 청산도 보리커피, 동백꽃으로 만든 동백 음료를 시음하고 매생이, 다시마, 톳, 미역귀 등 해조류가 골고루 들어간 호떡과 어묵을 시식하는 시간도 가졌다.

이 프로그램은 7월까지 총 35회 진행한다.

노르딕워킹과 필라테스, 명상 등 다채롭게 구성됐으며, 4월 16일과 17일에는 명상이 진행된다.

관광객·지역민 누구나 신청 가능하며, 선착순 30명이다.

/완도=정은조 기자·전남총괄취재본부장 ejhung@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