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재경영광군향우회 수재의연금 2020만원 기탁
2020년 09월 15일(화) 00:00
김창균 회장
영광군은 최근 집중호우 등으로 피해를 입은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달라며 재경영광군향우회가 성금 2020여만원을 영광군에 기탁했다고 14일 밝혔다.

재경향우들은 고향인 영광군이 특별재난지역으로 지정될 만큼 큰 피해를 입었다는 소식을 듣고 십시일반 성금을 모았다.

김창균 재경영광군향우회장은 “수해를 입은 고향에 지금이라도 봉사활동을 가고 싶은 마음이지만 수도권의 코로나19 감염증 확산으로 그럴 수도 없는 상황”이라며 안타까운 마음도 함께 전했다.

/영광=이종윤 기자 jylee@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