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영광군, ‘바다 드림팀’ 힘찬 뱃고동
학계·연구기관·전직 관료 등 16개 분야 전문가 한자리에
2020년 07월 30일(목) 00:00
해양·수산·관광 전문가들로 구성된 영광군 바다드림팀이 지난 28일 첫 회의를 가졌다. <영광군 제공>
영광군은 지난 28일 별관 회의실에서 해양·수산·관광·에너지 분야 전문가들로 구성된 ‘바다드림팀’ 첫 간담회를 개최했다.

영광군은 변화하는 해양수산행정의 적기 대응과 미래 비전 등 정책 방향을 제시할 ‘바다드림팀’을 구성, 운영하고 있다.

당초 3월에 발대식을 할 계획이었지만 코로나19 확산으로 시기를 늦추다가 이날 첫 회의를 가졌다. 발대식은 코로나19에서 안전하다고 판단될 때 개최할 예정이다.

바다드림팀은 해양수산 관련 전직 관료 출신으로 구성된 자문그룹과 산업현장의 생생한 목소리와 정부 정책을 접목할 수 있는 전문가그룹으로 나눠 활동한다. 이들은 상호 교류협력, 정보 교환 등을 통해 정부 정책에 긴밀히 대응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특히 5명 이내로 구성된 분과위에서는 칠산바다 관광유람선, 불갑천 어도(고기길) 설치, 영광해상풍력 주민수용성 방안 등 16개 연구과제를 수행한다.

/영광=이종윤 기자 jylee@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