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재배면적·생산비 줄이고 소비·가공식품 늘리고 무안군 쌀 적정생산 ‘3저 3고’ 운동 추진
2017년 03월 20일(월) 00:00
무안군이 쌀의 적정생산과 생산비 절감을 통해 지속가능한 쌀 산업의 유지와 발전을 위해 ‘3저 3고’운동을 추진한다.

19일 무안군에 따르면 ‘3저’는 재배면적, 질소비료, 생산비 줄이기 운동으로, 논에 콩 등 타 작물을 심어 벼 재배면적 줄이고 질소비료 사용량 10a당 2kg 줄이기, 직파 등 생력기술 실천으로 쌀 생산비 10% 줄이기 등이다.

‘3고’는 밥맛 좋은 품종재배, 완전미 비율 및 쌀 소비 높이기 운동으로, 다수성 품종보다는 밥맛 좋은 품종을 확대 재배하고 완전미 비율 90% 이상된 쌀만 판매·유통하기, 쌀 가공식품 등 쌀 소비 확대하기 등이 핵심이다.

무안군은 쌀 적정생산과 3저 3고 운동의 효율적인 추진을 위해 관내 쌀전업농연합회 및 들녘경영체, 농촌지도자회 등 관련 농업인 단체가 주도하는 민간 자율 운동으로 추진해 간다는 계획이다.

군은 또 생산비절감을 위한 무논점파단지 5개소를 조성하고 타 작물 재배를 위한 기술지원단 운영과 함께 각종 농업인 교육 및 홍보를 통해 쌀 적정생산 분위기를 유도해 갈 예정이다.

/무안=임동현기자 id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