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목포시 국내 유일 친환경선박 클러스터 조성 속도
남항에 해상테스트베드·연구센터 등 구축…박홍률 시장 “친환경선박 메카 조성 역량 집중”
2023년 01월 25일(수) 18:25
목포시가 국내 유일의 친환경선박 클러스터 조성에 속도를 내고 있다. 전기추진 차도선 시험 운항.
목포시가 남항에 국내 유일의 친환경선박 클러스터 조성에 속도를 내고 있다.

목포시에 따르면 현재 국내외 조선·해운시장은 국제해사기구(IMO)를 비롯한 국제사회의 선박 대기오염 배출규제가 지속적으로 강화되면서 선박의 친환경화를 위한 기술개발 경쟁이 가속화하고 있다.

목포를 중심으로 한 전남 서남권은 국내 연안선박이 집중돼 있어 친환경선박 기술개발과 실증을 위한 최적지이다.

목포시는 남항에 친환경선박 클러스터를 조성해 침체된 지역의 조선산업을 고부가가치 신산업으로 전환하고, 친환경선박산업 중심의 성장동력을 확보한다는 계획이다.

우선 친환경선박의 혼합연료 시스템을 개발하고, 이를 실증할 수 있는 육·해상 인프라를 남항에 구축할 예정이다.

친환경 연료인 LNG에 암모니아나 수소를 혼합한 친환경 연료시스템 개발과 더불어 연료전지, 배터리 등 다양한 추진시스템의 실증을 위한 해상테스트베드가 추진된다.

친환경선박산업을 육성하는 새로운 연구거점으로 거듭나기 위한 선박해양플랜트연구소 산하 친환경연료추진연구센터도 남항에 들어선다.

또 과학기술연합대학원대학교(UST, University of Science & Technology) 캠퍼스를 개설해 친환경선박 시장에 대응할 핵심 고급인력을 양성한다는 계획이다. 현재 ‘그린 모빌리티’ 전공이 신설돼 선박해양플랜트연구소 내에서 운영되고 있으며, 향후 목포캠퍼스 개원 후 본격적인 운영을 목표로 하고 있다.

박홍률 목포시장은 “친환경 선박으로의 전환은 더 이상 선택이 아닌 필수인 만큼 친환경선박산업을 목포시 미래 성장동력으로 삼겠다”면서 “명실상부한 친환경선박 산업의 글로벌 메카로 조성하기 위해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목포=문병선 기자·서부취재본부장 moon@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