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NHK “아베 전 일본 총리 산탄총 맞아…심폐 정지 상태”
자민당 측 “가슴 맞았다”
경찰, 현장서 남성 1명 제압
2022년 07월 08일(금) 12:40
8일 오전 11시30분께 일본 나라현 나라시에서 참의원 선거를 앞두고 유세 중이던 아베 신조 전 일본 총리가 피를 흘리면서 쓰러졌다고 NHK가 이날 보도했다.

현장에서 취재 중이던 NHK 기자는 총성과 같은 소리가 두번 들렸으며 아베 전 총리가 가슴 부위에서 피를 흘리면서 쓰러졌다고 전했다.

자민당 아베파의 한 소식통은 아베 전 총리가 가슴을 맞았다는 정보가 있다고 전했다.

경찰 관계자는 아베 전 총리가 뒤에서 산탄총을 맞았다고 밝혔다.

아베 전 총리는 구급차로 병원에 이송됐다.

NHK는 아베 전 총리가 산탄총을 맞았으며 심폐 정지 상태라고 보도했다.

경찰은 현장에서 남성 한 명을 제압해 경위를 조사 중이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