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조선대병원, 신규 간호사 현장적응 워크숍
2022년 06월 14일(화) 19:17
간호사는 힘든 업무와 인력 부족 등의 이유로 퇴직과 이직이 가장 많은 직업 중 하나로 꼽힌다.

조선대병원은 간호사들의 이직을 줄임과 동시에 즐거운 직장 분위기 조성을 위해 최근 신규 간호사들을 대상으로 워쿄숍을 개최했다. <사진>

지난 10일 병원 의성관에서 열린 워크숍은 입사 1년차 간호사들을 대상으로, 1년간 업무에 잘 적응해 병원 구성원이 된 점을 격려하고 향후 현장 적응 능력을 향상시키기 위해 열렸다.

김경종 조선대병원장은 인사말을 통해 “고되고 힘든 업무에도 불구하고 병원 생활에 잘 적응한 간호사 선생들께 감사드린다”고 격려했으며, 김연 간호부장은 “한 해 동안 무난히 업무를 습득하고 발전한 모습을 보여온 간호사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며, 앞으로도 환자에게 감동을 주는 간호사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채희종 기자 chae@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