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영광군, 영화 ‘재심’ 박준영 변호사 초청 강연
26일 영광예술의전당
2022년 04월 21일(목) 00:15
영광군청
영광군은 오는 26일 오후 4시 영광예술의전당 소공연장에서 영화 ‘재심’ 의 주인공 박준영 변호사를 초정해 인문학 강연을 펼친다고 밝혔다.

이번 강연의 주제는 ‘희망을 말하다’이다. 박준영 변호사는 익산 약촌오거리 사건을 모티브로 제작된 영화 ‘재심’의 실제 주인공으로 ‘우리들의 변호사’, ‘지연된 정의’의 저자이다. 또한 사회적 약자들 편에 서서 억울한 이들을 변호하는 변호사로 유명하다.

이번 강의에서는 그의 성장 과정과 재심 전문 변호사로 거듭나기까지 등 다양한 이야기를 들을 수 있다.

강의는 대면 강의와 온라인 강의를 병행하여 운영하며, 대면 강연에 함께하지 못하는 군민은 영광군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 실시간으로 볼 수 있다.

찾아가는 문화강연 신청은 영광군 홈페이지를 통해 선착순 50명을 신청받고 있으며 온라인 강의는 별도의 신청 절차 없이 영광군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 실시간 시청이 가능하다.

기타 문의사항은 군 총무과(061-350-4705)로 문의하면 된다.

다음 강연은 5월31일 열리며 신병주 교수가 ‘우리역사 바로알기’에 대해 이야기한다. 이어 임택 여행작가, 이찬종 이삭애견훈련소 소장의 강연도 열린다.

/영광=이종윤 기자 jylee@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