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기아 신규 엠블럼 적용 ‘더 2022 쏘렌토’ 출시
2021년 07월 01일(목) 18:35
‘더(The) 2022 쏘렌토’<기아 제공>
기아는 1일 쏘렌토 연식 변경 모델 ‘더(The) 2022 쏘렌토’를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들어갔다고 이날 밝혔다.

기아는 더 2022 쏘렌토에 신규 엠블럼을 적용하고, 주 고객층이 선호하는 다양한 사양을 트림별로 기본 적용해 매력적인 상품 경쟁력을 확보했다고 설명했다.

기존 선택사양으로 운영해 온 LED 실내등(맵램프·룸램프·러기지램프)을 모든 트림에 기본 적용하고, 주력 트림인 노블레스 트림과 최상위 시그니처 트림에는 ‘프리미엄 스티어링 휠’과 ‘전방 충돌방지 보조’,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정차&재출발) 등을 기본 적용해 상품성을 높였다.

‘더(The) 2022 쏘렌토’<기아 제공>
시그니처 트림에는 추가로 ‘내비게이션 기반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과 ‘고속도로 주행 보조’ 기능을 기본 적용했다. 또 시그니처 트림에 차별화된 디자인 요소를 적용한 ‘그래비티’를 디젤 엔진 모델까지 확대 운영해 고객 선택의 폭을 넓혔다.

더 2022 쏘렌토 판매가격은 2.5 가솔린 모델이 ▲트렌디 2958만원 ▲프레스티지 3252만원 ▲노블레스 3552만원 ▲시그니처 3846만원 ▲그래비티 3944만원이다. 2.2 디젤 모델은 ▲트렌디 3056만원 ▲프레스티지 3351만원 ▲노블레스 3650만원 ▲시그니처 3944만원 ▲그래비티 4043만원이다.

/박기웅 기자 pboxer@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