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영광 ‘모싯잎 송편’ 올해도 미국 간다
H-마트와 인절미 등 모시떡 12t 수출 계약 체결
2019년 04월 28일(일) 00:00
영광에서 생산된 ‘모싯잎송편’이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해외로 수출된다.

영광군은 농업회사법인 모시올주식회사가 미국 H-마트와 계약체결하고 모싯잎송편과 모시인절미 등 모시떡 12t을 미국으로 수출했다고 28일 밝혔다.<사진>

미국 H-마트는 북미지역의 한인-아시안 식재료 슈퍼마켓 체인으로 뉴저지 린드허스트(Lyndhust)지역에 본사를 두고 있으며 현재 미국에만 70개 이상의 체인이 있을 정도로 규모가 큰 기업이다.

수출업체 모시올주식회사는 2006년부터 매년 10t가량 수출해오고 있으며 이번에는 지난해 18t 단독수출에 이어 두 번째 단독수출로 꾸준히 세계시장의 문을 두드리고 있다.

정정범 모시올주식회사 대표는 “올해 100t 수출을 목표로 영광모싯잎송편을 전 세계인들이 맛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영광군 관계자는 “앞으로 모싯잎송편을 포함해 국내뿐 아니라 세계인의 입맛을 사로잡을 수 있는 다양한 떡 가공품 개발을 위해 노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영광=이종윤 기자 jyle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