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무안군 양파 기계화 재배 700ha로 늘린다
기계화 사업추진 간담회
2017년 03월 27일(월) 00:00
무안군은 “올해 양파 기계정식 단지조성 사업을 전년보다 40% 늘어난 700ha를 목표로 추진하고, 무안양파의 명품화를 위해 2017년 양파 기계화 사업추진 간담회 등을 개최했다”고 26일 밝혔다.

민선 6기 무안군의 역점사업 중 하나인 양파 기계화 사업은 농촌 노동력 감소와 농번기철 천정부지로 치솟는 인건비 상승의 해소 및 생산비 절감을 위한 것으로, 무안군은 매년 기계화 면적을 확대해 가고 있다.

무안군은 올해 관련 사업비로 24억원을 투입할 계획이며, 기계정식에 필요한 농자재(육묘상자, 종자코팅, 멀칭비닐, 상토) 및 기계(정식기, 전엽기, 파종기)를 지원한다. 사업신청은 각 읍면사무소에서 가능하다.

무안군은 또 양파 기계정식과 관련해 사업 전반에 대한 이해증진과 사업 참여 농업인의 정보교환 및 의견수렴을 목표로 읍면 순회 간담회도 개최했다.

/임동현기자 jd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