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광주전남연구원 분리 운영 최종 확정
연구원 전남이 승계·광주는 신설
2023년 03월 27일(월) 19:35
광주전남연구원이 분리해 운영된다.

27일 전남도에 따르면 광주전남연구원은 이날 나주에 위치한 연구원에서 이사회를 열고 ‘연구원 전남 승계 및 광주 법인 신설안’을 의결했다.

이사회 의결을 위해서는 재적 이사 19명의 3분의 2 이상 찬성이 필요한데, 이날 이사회에서는 모두 17명이 분리하는 데 찬성한 것으로 전해졌다.

의결이 이뤄진데 따라 전남의 경우 기존 연구원을 그대로 승계·운영하고, 광주는 별도 연구원을 신설해 운영하는 형태로 분리된다.

앞서 대구경북연구원도 같은 방식으로 분리 절차를 밟아 경북은 승계해 운영하고 대구가 정책연구원을 별도로 신설한 바 있다.

광주전남연구원은 1991년 전남발전연구원으로 출범했다가 1995년 광주시 출연을 통해 광주전남발전연구원으로 확대됐다.

2007년에는 광주와 전남발전연구원으로 분리됐으며, 2015년 민선 6기 당시 광주·전남 상생 1호 사업으로 다시 통합돼 현 체제를 갖췄다.

/김지을 기자 dok2000@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