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강진군, 산사태 피해지역 복구 완료
칠량·임도 등 14곳…대구·신전 등은 내달까지
2022년 01월 03일(월) 21:20
강진군청
강진군이 지난해 여름철 집중호우로 인해 발생한 대규모 산사태 피해지역 14개소 복구를 완료했다.

지난해 7월 3일부터 8일까지 6일간 집중호우 460㎜가 쏟아져 강진군 칠량·대구·마량·도암면 등 총 14개소의 산사태가 발생했다. 군은 신속하게 피해지 조사를 완료하고 산림청·행정안전부 검토를 거쳐 국·도비를 포함해 7억 6800만원의 복구비를 확보했다.

군은 지난 9월 초부터 본격적인 사업 착공 후 가우도와 생활권, 경작지 등 민가 피해지를 우선으로 복구했으며, 이어 칠량 명주리 임도와 대구면 용운리의 피해지 복구공사를 완료했다.

또 피해지 조사 후 추가 접수된 소규모 피해지인 강진·대구·신전 등 5건에 대해서는 다음달 말까지 완료할 계획이다.

임창복 강진군 해양산림과장은 “산사태 발생 우려 지역에 대해서는 지속적으로 조사하고 관리해 재해를 사전 예방하고 추가 사방사업 추진으로 군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강진=남철희 기자 choul@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