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순천시, 도심하천 차량 침수 걱정 ‘뚝’
옥천 등 4곳에 신속 알림 시스템
2021년 11월 25일(목) 18:20
/클립아트코리아
순천시가 집중호우 시 도심하천 내에 설치된 주차장의 차량 침수 피해 예방을 위해 ‘차량 침수위험 신속 알림 시스템’을 구축한다.

시는 2022년 행안부 국비지원 공모사업에 선정돼 국비 4억7500만원을 포함해 총 사업비 9억5000만원을 확보했다.

시는 내년 상반기 중에 옥천과 동천에 설치된 주차장 4곳에 차량 침수위험 신속알림 시스템을 설치할 계획이다.

그동안 침수 위험이 있을 경우, 관리자가 현장에서 주차된 차량의 연락처를 직접 확인해 차량 대피를 안내하는 등 신속한 대응이 어려웠다.

실제로 지난 2014년 8월에는 시간당 60㎜의 집중호우로 옥천 주차장에 주차된 차량 15대가 침수피해를 입었다.

사업이 완료되면 집중호우 시 주차장 내 차량 진입을 통제하는 한편, 주차된 차량은 차량번호를 인식해 의무보험 전산망과 연계된 소유자에게 대피 요구 문자메시지를 자동으로 전송하게 된다.

/순천=김은종 기자 ejkim@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