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귀성객에 따뜻한 ‘고향의 선물’
정읍시 애향운동본부, 대추차 등 나눠줘
2020년 01월 28일(화) 00:00
유진섭 정읍시장과 이한욱 애향운동본부장 등이 지난 24일 정읍역에서 고향을 찾은 귀성객들에게 떡 등을 나눠주고 있다. <정읍시 제공>
정읍시 애향운동본부(이사장 이한욱)는 지난 24일 정읍역에서 설 명절 귀성객 환영 행사를 펼쳤다.

애향운동본부 회원들은 이날 먼 길을 달려 고향을 찾은 귀성객들에게 대추차와 정읍 대표 농특산품인 귀리, 두텁떡 등을 선물하며 고향의 따듯한 정을 전했다.

또 정읍시 관광 홍보물을 나눠주며 고향의 훈훈한 소식을 전하는 등 장시간 고향을 찾느라 지친 귀성객의 피로를 풀어주며 고향의 정겨움을 나눴다.

이날 유진섭 정읍시장도 정읍역을 찾아 귀성객을 반갑게 맞이했다.

유 시장은 귀성객들에게 신년인사와 함께 ‘향기를 머금은 치유도시 정읍’을 알리고 ‘내장산단풍 겨울빛축제’ 등 진행중인 축제 홍보도 잊지 않았다.

유 시장은 “변화하고 성장하는 정읍을 알리겠다”며 “더 좋은 정읍을 만들 수 있도록 고향에 많은 관심을 가져달라”고 말했다.

한편 정읍시는 설 명절 연휴 기간에 시민이 편안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종합대책을 세우고 각종 재난 예방 및 편의제공에 힘을 다했다.

/정읍=박기섭 기자·전북취재본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