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구례군, 동절기 복지사각지대 전수조사
2019년 01월 29일(화) 00:00
구례군은 복지 취약계층 지원 강화를 위해 2월 말까지 ‘동절기 복지사각지대 전수조사’를 추진한다.

이번 전수조사는 기초수급 중지·탈락가구, 사회보장정보시스템(행복e음) 내 위기가구, 동절기 전기·가스·연탄 등 난방에 어려움을 겪는 에너지 빈곤층 등이 대상이다.

또 각종 요금 감면 서비스를 받을 수 있음에도 불구하고 신청하지 않아 혜택을 받지 못하고 있는 저소득층, 그 밖에 생활이 어렵고 도움이 필요한 저소득 빈곤계층도 주요 발굴 대상이다.

이번 전수조사는 군 희망복지지원단을 중심으로 읍·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명예사회복지공무원 등 지역사정에 밝은 인적안전망을 적극 활용한다.

이번에 발굴된 위기가구에 대해서는 ▲긴급복지지원제도를 활용한 공적지원 ▲통합사례관리 대상자로 정해 지속 관리 ▲민간서비스 연계 등 활용 가능한 자원을 최대한 동원해 적극 보호할 방침이다.

김순호 구례군수는 “올 겨울은 이상기후 영향으로 기습한파가 예고된 만큼 주변의 어려운 이웃들을 돕기 위한 체계적인 지원 대책을 세워 실행해 나갈 것”이라며 “민간자원과 유기적인 협조체계를 구축해 도움이 필요한 이웃들이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구례=이진택 기자 l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