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대학 무상교육 전남운동본부 24일 출범
2022년 11월 23일(수) 04:00
대학 교육 무상화와 평준화를 주장하는 ‘대학무상화·평준화 전남운동본부’가 24일 전교조 전남지부에서 출범식을 갖고 공식 활동에 들어간다.

이 단체는 학령인구 감소로 지방대가 소멸하면 지역경제 붕괴로 이어진다며 지역거점대학 중심으로 협약을 체결해 지역연합대학으로 발전해야 한다고 주장한다.

또 대학 서열체제 해소 방안으로 단계별 대학 통합네트워크 체제 구축 및 대입 자격고사 도입과 함께 대학 무상교육 실현을 위한 ‘고등교육 재정교부금법’ 제정을 제안하고 있다.

전교조 전남지부, 전남교육회의, 민주노총 전남지역본부, 참교육학부모회 전남지부, 전남참교육동지회, 전남학부모연합회 등 전남도내 교육·노동·시민단체들이 참가했다.

중앙 조직인 대학무상화·평준화 국민운동본부는 2020년 11월 출범해 활동하고 있으며, 전남을 시작으로 지역별 본부가 출범할 예정이다.

전남운동본부 측은 22일 내놓은 출범 선언문에서 “비싼 대학교육비 제도와 망국적인 대학 서열체제를 종식하고 대학 무상화·평준화 시대를 열어가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아이들의 삶을 황폐화하는 줄세우기식 입시제도를 청산하고 대입 자격고사를 하루빨리 도입해야 한다”며 “대학혁명, 교육혁명의 흐름을 만들겠다”고 천명했다.

/김대성 기자 bigkim@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