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광주시의회 의장 정무창·부의장 심철의·이귀순
2022년 07월 11일(월) 19:40
심철의 1부의장, 이귀순 2부의장
제9대 광주시의회가 11일 전반기 원 구성을 완료했다.

광주시의회는 이날 임시회 본회의를 열고 의장과 부의장을 선출하고, 각 상임위원회 위원을 선임했다. 전반기 의장에는 단독 출마한 민주당 소속의 정무창(광산2) 의원이 전 의원 만장일치(23표)로 당선됐다.

정 신임 의장은 “시민의 삶과 생활을 우선에 두는 민생의회, 시민과 소통하는 의회, 의원 간 협업, 청렴한 의회, 연구하며 일하는 의회 상을 제시하겠다”고 당선 소감을 밝혔다.

제1부의장에는 단독 후보인 민주당 소속의 심철의(서구4), 제2부의장도 민주당 소속인 이귀순(광산구4) 의원이 각각 18표, 22표를 얻어 선출됐다.

이들은 민주당 의원들이 합의 추대한 후보인데도, 민주당 재적 의원(22명)에 미치지 못한 표를 얻었다.

행정자치위원회·환경복지위원회·산업건설위원회·교육문화위원회 등 4개 상임위원회 구성도 완료됐다. 행자위는 임미란·정다은·박필순·채은지·명진 의원, 환복위는 조석호·최지현·이명노·박미정·서용규 의원, 산건위는 김나윤·안평환·홍기월·박수기·강수훈·김용임 의원, 교문위는 신수정·심창욱·이귀순·박희율·서임석·심철의 의원이 배치됐다.

시의회는 15일 상임위원장, 21일 운영위원장을 선출하고 25일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윤리특별위원회 등 특별위원회를 구성할 예정이다.

행자위원장은 임미란 의원, 환복위원장은 조석호 의원, 산건위원장은 김나윤 의원, 교문위원장은 신수정 의원 등 민주당 재선 의원들이 민주당 합의로 내정된 것으로 알려졌다. 운영위원장은 초선인 강수훈 의원, 예결위원장은 초선인 박희율 의원이 내정됐다.

/최권일 기자 cki@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