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청자골 화훼 직거래판매 운동
장미·작약·수국 등 할인 판매
2022년 04월 28일(목) 04:00
유미자(가운데) 강진군수 권한대행이 지난 25일 그린화훼영농법인을 찾아 화훼농가들의 어려움을 듣고 극복방안을 모색했다. <강진군 제공>
강진군이 절화 수국과 장미를 직거래 할인 판매하는 등 지역 화훼 농가의 위기 극복에 팔을 걷어 붙였다.

강진군은 올해도 화훼 생산 농가의 어려움을 극복하고자 자체적으로 ‘청자골 화훼 직거래판매 운동’을 추진해 화훼 농가의 위기 극복에 힘쓰고 있다.

수국은 그린화훼법인 홈페이지(greenflower2100.mysoho.com) 또는 네이버스토어팜(smartstore.naver.com/gjgreenflower)에서 살 수 있다.

장미는 다음 달 5일까지 우체국쇼핑을 통해 직거래 할인 판매를 한다.

꽃 작약 직거래 판매는 다음 달 10일부터다.

강진 절화 수국은 관내 19농가, 6.2ha에서 재배하고 있으며 전남지역의 91%로 가장 많은 면적을 차지하고 있다.

장미는 33농가, 15.3ha로 전남 재배면적의 69%, 꽃 작약은 50농가 24ha로 95%를 각각 차지하고 있다.

강진은 온난한 기후와 풍부한 일조량으로 화훼 재배의 최적지로 꼽히지만, 최근 코로나19와 주요 수출국인 일본 화훼시장 침체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

군은 2020년부터 화훼 생산 농가의 어려움을 극복하고자 자체적으로 ‘청자골 화훼 직거래판매 운동’을 추진 중이다.

직거래 판매를 통해 2020년도에 8억원, 2021년도에 10억원 매출을 달성하며 위기 극복에 힘쓰고 있다.

유미자 강진군수 권한대행은 “강진군 화훼단지 직거래판매를 통해 화훼 농가의 어려운 경영난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며 꽃 소비 촉진 운동 동참을 호소했다.

/강진=남철희 기자 choul@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