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순천시, 지역사랑상품권 10% 할인 판매
이달부터 재고 소진때까지
2022년 01월 02일(일) 17:40
순천시가 1월부터 순천사랑상품권을 10% 특별 할인 판매한다.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운 지역경제에 소비촉진을 통한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시행하는 이번 할인 판매는 지류(종이)형과 모바일형 모두 해당된다.

상반기 할인판매액은 400여억원 규모로 재고 소진 시에는 5% 일반할인으로 자동 전환된다. 하반기에도 추가 특별 할인 판매를 실시할 예정이다.

시는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예산 한도 내에서 상품권 할인판매를 지속 시행해 왔다.

올해는 상품권 발행·운영 이래로 역대 최대 판매액인 1355억원을 기록했다.

상품권의 부정유통 방지와 예산 효율성 증대 등을 위해 지류형보다 모바일형을 더욱 확대 운영할 방침이다.

지류형과 모바일형을 합쳐 1500억원 발행을 목표로 하고 있다.

순천시 관계자는 “소위 ‘상품권 깡’ 등 부정유통을 원천 차단하고 보다 투명한 운영을 위해 지류형보다 모바일(카드, QR)형 이용을 권장 드린다”며 “순천사랑상품권이 지역경제에 선순환 효과가 있는 만큼 상품권 이용에 동참해 실물경제 활성화에 동참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순천사랑상품권은 지류형과 모바일형 두가지 형태로, 월 최대 50만원까지 구매 가능하다. 지류형 순천사랑상품권은 순천시 관내 농협은행·순천농협·축협·원협·낙협 등 48곳의 각 지점에서 구매할 수 있다.

모바일형(카드, QR)은 ‘지역상품권 chak(착)’ 앱 또는 농협과 신협, 우체국 각 지점을 통해 카드발급 및 충전이 가능하다.

/순천=김은종 기자 ejkim@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