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정읍시 부서간 협업으로 행정절차 간소화
국민연금관리공단 연수원 조기 건립 지원
부서협업회의 다양한 지원책 논의
2021년 01월 19일(화) 23:45
정읍시는 지난 18일 ‘국민연금관리공단 연수원’ 건립을 위한 부서협업 회의를 열어 행정지원 등 제반사항을 점검했다. <정읍시 제공>
정읍시가 ‘국민연금관리공단 연수원’의 조기 건립과 원활한 추진을 위해 발빠르게 움직이고 있다.

정읍시는 연수원 건립에 필요한 행정 지원과 제반사항에 따른 관계부서와의 협업체계를 구축하고자 지난 18일 부서협업회의를 개최했다고 19일 밝혔다.

곽승기 부시장 주재로 열린 회의에는 건설과와 도시재생과, 교통과, 지역경제과, 첨단산업과, 상하수도사업소 등 6개 부서가 참여했다.

연수원 건립 추진 과정에서 여러 단계별 행정절차 이행에 따른 장기간의 소요시간을 절감하기 위한 논의가 이뤄졌고 전문화된 자원과 노하우를 결합해 예상치 못한 문제 발생에 대응하며 기반시설을 조기 완공하자는 의지도 드러났다.

우선 연수원 건립과 관련한 지구단위계획 수립용역과 개발행위허가 등의 행정절차 사전이행에 대해 논의가 있었다.

또 공영버스 노선 신설, 기반시설(상하수도·도시가스 등) 설치, 건립부지에 대한 성토, 월령소하천 활용방법 등에 대해 추진계획과 문제점, 대응방안 등이 제시됐다.

곽승기 부시장은 “협업과 소통은 조직 문화를 강화시키며 창의적이고 유능한 조직으로 발전하는 핵심 가치”라면서 “어렵게 유치한 연수원인 만큼 차질없이 건립될 수 있도록 유기적으로 소통하고 협업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국민연금공단(NPS)은 지난해 7월 전북지역 시군을 대상으로 국민연금연수원 건립 후보지를 제안했고 11개 시군으로부터 21개의 후보지를 접수했다. 이 중 면밀한 검토 끝에 지난해 11월 내장산 문화광장 인근 후보지를 연수원 건립부지로 확정했다.

/정읍=박기섭 기자·전북취재본부장 parkks@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