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이낙연 민주당 대표 취임 후 첫 광주 방문
“5·18진상규명법 당론 추진”
2020년 10월 25일(일) 20:08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표가 지난 24일 취임 후 처음으로 광주를 찾았다. 이 대표는 이날 국립 5·18 민주묘지 참배를 시작으로 5·18 관련 단체, 종교·노동 단체, 지방자치단체장·지방의원들과 잇따라 만나 관련 현안 등을 논의했다.

이 대표는 국립 5·18 민주묘지를 참배한 자리에서 “5·18 명예훼손 처벌법과 진상규명에 관한 법을 당론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5·18 관련 두 가지 대표적인 법안을 이번 정기국회 안에 매듭짓겠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이어 5월 단체 관계자 등을 만나 지금까지 진행된 5·18 관련 법안들의 진행 상황을 공유하기 위한 간담회도 가졌다. 이 자리에서 5월 단체 대표들은 옛 전남도청 복원 문제와 국립 5·18 민주묘지 확장 문제 등을 건의했고, 이 대표는 관련기관과 지속적으로 논의하고 관심을 갖겠다고 약속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대표는 또 광주시청을 방문해 이용섭 광주시장을 만나 광주 군공항 이전 특별법 개정을 적극 돕기로 약속했다.

/최권일 기자 cki@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