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담양 유명 맛집들, 전남도립대에 장학금
2020년 10월 20일(화) 18:20
전남도립대가 소재한 담양의 유명 맛집들이 인재양성을 위한 장학금을 잇따라 기탁했다.

전남도립대는 20일 “지난 14일 김갑례 승일식당 대표와 박영아 담양애꽃 대표가 경제적인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학생들이 학업에 매진할 수 있도록 써달라며 각각 1000만원과 200만원의 인재양성 장학금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박 대표는 지난해에도 200만원을 기부한 바 있다.

김 대표와 박 대표는 “앞으로 지역을 이끌어갈 청년들이 마음 놓고 공부에 정진해 훌륭한 인재로 성장하길 바란다”고 기탁 이유를 설명했다.

전남도립대는 전남도가 설립해 운영중인 호남 유일의 공립대학으로, 그동안 정부 대학평가 우수대학 9관왕을 차지해 ‘취업교육 명문대학’으로 발돋움하고 있다. 올해 교육부 전문대학혁신지원사업 연차평가에서도 우수한 평가를 받았으며, 지역맞춤형 인재 육성에 모든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윤현석 기자 chadol@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