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남원랜드에 가족친화형 체험공간 만든다
시, 민간개발 투자협약 체결
30~40대 육아맘·아이들 위한
미니꽃동산·동물체험관 등
2021년까지 55억원 투입 조성
2019년 12월 09일(월) 19:02
이환주(가운데 왼쪽) 남원시장과 박준열 (주)아뜨아트 대표 등 남원랜드 민간개발사업 투자업체 관계자들이 협약식을 갖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남원시 제공>
아이들의 동심을 자극할 미니꽃동산과 동물체험관등 각종 체험공간이 남원랜드에 꾸며진다.

남원시는 지난 6일 시청 회의실에서 어현동의 남원랜드에 체험형 관광기반시설 조성을 약속하는 ‘남원랜드 민간개발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투자협약식에는 이환주 남원시장과 (주)아뜨아트 박준열 대표, 우리이엔씨 최훈 대표, 케이슨24 허승량 대표, 사구와로 최종필 부사장, 드림위즈 임승남 이사, 금강공업 정재욱 이사, (주)아뜨아트 이웅수 이사가 참석했다.

참석한 기업들은 2021년까지 민간자본 55억원을 투입하는 남원랜드 민간개발사업을 추진한다.

육아맘들과 아이들을 위한 다양한 체험형 공간을 조성하는 것이다.

이 곳에는 미니꽃동산과 숲속놀이터, 숲체험관, 동물체험관, 어린이 놀이시설, 다목적 캠핑장, 유아용 짚라인, VR체험관 등 5개 공간이 갖춰진다.

시는 이번 투자협약이 관광활성화를 견인할 것으로 전망했다.

특히 남원랜드가 30~40대 육아맘과 육아세대를 위한 가족친화형 힐링 공간으로 변모할 것으로 기대했다.

이환주 남원시장은 “경쟁력있는 관광 인프라 확충으로 시민에게 실질적 이익이 되는 관광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면서 “성공적인 투자가 이뤄지도록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남원=백선 기자 bs87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