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정읍시, 복지 사각지대 발굴 전수조사 실시
2019년 12월 09일(월) 04:50
정읍시가 복지 사각지대 발굴을 위한 전수조사를 실시한다.

정읍시는 전수조사를 통해 단전과 단수, 사회보험료 체납, 병·의원 과다이용자 등의 파악에 나선다.

또 공공기관과 복지시설, 기관 단체와 협조해 공동주택 관리비와 임차료 체납자, 장기 결석 아동, 가족과 단절이 된 독거노인 세대 등을 발굴해 필요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특히 겨울철을 맞아 읍면동을 중심으로 한 인적 안전망 ‘정읍희망지킴이’ 활동을 통해 보건복지부의 위기대상으로 통보된 명단 외에 위기상황이 예측되는 고위험군 가구에 대해서도 찾아가는 복지서비스를 제공한다.

시는 현장확인을 통한 안부 확인과 상담, 발굴된 가구에 대한 사례관리와 서비스 연계로 지속적인 생활 안정을 도모해 보호·안전·돌봄을 더욱 강화할 계획이다.

정읍시 관계자는 “이번 겨울철 복지 사각지대 발굴을 통해 위기상황에 처한 대상을 한 명도 놓치지 않고 발굴할 계획”이라며 “정읍시민 모두가 행복하고 안전하게 따뜻한 겨울을 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정읍=박기섭 기자·전북취재본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