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서구, 쌍촌동 원룸밀집지역에 안심택배 보관함
2019년 12월 04일(수) 04:50
광주시 서구는 쌍촌동 원룸밀집지역인 오월어린이공원에 안심택배 보관함<사진>을 설치, 운영에 들어갔다고 3일 밝혔다.

혼자 사는 여성을 중심으로 주거지 노출을 꺼려하는 여성과 업무 등으로 낮 시간 택배수령이 어려운 주민들을 위해서다.

화정4동 주민센터, 상무금호보건지소에 이어 세번째다.

이용방법은 택배 배송지를 안심택배보관함 주소로 지정하고, 택배기사가 택배함에 물건을 넣고 수령자에게 보관함 번호와 인증번호를 문자로 전송하면 된다.

연중무휴로 운영되는 안심택배 보관함은 택배 도착 후 48시간까지 무료로 이용이 가능하며 48시간 초과시 하루 1000원의 요금이 부과된다.

서구 관계자는 “쌍촌동은 서구의 대표적인 원룸 밀집지역으로 1인 가구가 많기 때문에 택배보관함 운영을 통해 개인정보 유출을 방지하고 택배기사를 사칭한 범죄를 예방해 주민의 안전한 주거환경을 보장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김민석 기자 mskim@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