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13일부터 주거급여 사전신청
2018년 08월 08일(수) 00:00
곡성군이 복지제도 개편으로 오는 10월부터 주거급여 부양의무자 기준이 폐지됨에 따라 관내 저소득층 대상으로 오는 13일부터 다음달 30일까지 사전신청 기간을 운영한다.

주거급여란 기초생활보장제도의 일환으로 소득과 주거 형태, 주거비 부담 수준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전·월세 임차가구에는 임대료를, 자가 가구에는 주택 개·보수 비용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원 대상은 기준 중위소득의 43% 이하(4인 가구 기준 월 194만원)이며 급여 신청 시 소득·재산·임대차 계약 관계 등 주택 조사 실시 후 소득을 고려해 지원한다.

지금까지는 지원기준이 부양의무자가 없거나 부양의무자가 있어도 부양능력이 없어야 지원이 가능했으나 오는 10월부터 부양의무자 기준이 폐지됨에 따라 소득 인정액 기준만으로도 급여를 받을 수 있다.

곡성군 관계자는 “그동안 지원 받지 못했던 저소득층에 대한 지원이 가능해진만큼 신규수급 대상자가 정보를 얻지 못해 신청이 누락되는 일이 없도록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곡성=김계중 기자 kjkim@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