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지천명의 오늘의 운세] 2022년 10월 4일 띠별운세
2022년 10월 04일(화) 00:00
36년생 기필코 지키지 않으면 아니 되겠다. 48년생 알고도 가만히 있음이 나을 것이다. 60년생 근원적인 부분부터 깊이 헤아릴 수 있어야겠다. 72년생 관련시키지 말고 개별적으로 판단하는 것이 옳다. 84년생 마음에 담고만 있지 말고 내비쳐야 의미가 있다. 96년생 반가운 소식이 오거나 손님이 찾아올 수도 있다. 행운의 숫자 : 28, 86



37년생 보기에는 시원찮았던 것이 한몫하리라. 49년생 약점을 보완한다면 거의 완벽해질 것이다. 61년생 큰물에서 합류하게 되니 격동의 형세로다. 73년생 무난하게 넘어갈 수 있는 요령이 절실하다. 85년생 여러 사람과 함께 하는 것보다 단독으로 처리하는 것이 낫다. 97년생 점점 더 가속도가 붙게 될 것이다. 행운의 숫자 : 17, 74



38년생 예견된다면 확실히 회피하는 것이 옳다. 50년생 순리에 벗어난다면 불행을 자초하리라. 62년생 협조를 구한다면 자청하는 이가 생긴다. 74년생 희망의 무지개가 문전에 드리워져 있느니라. 86년생 공허한 명분 보다는 실리를 추구해야 할 때이니라. 98년생 현재는 미미하지만 미래에는 천양지차가 되리라. 행운의 숫자 : 07, 76



39년생 가운데에 끼어서 곤혹스러울 수도 있다. 51년생 핵심 가치를 좇는다면 반드시 실리가 따를 것이다. 63년생 더 이상 나빠지지 않을 것이니 전혀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 75년생 여러 경로를 통해서 들어올 것이니라. 87년생 서두르지 말고 조용히 추이를 관망하자. 99년생 열린 시각으로 살펴야 제대로 볼 수 있다. 행운의 숫자 : 42, 98



40년생 부화뇌동하다가는 곤란해질 수도 있다. 52년생 상대의 조언을 가볍게 여긴다면 난감해질 가능성이 높다. 64년생 전체를 아우르면서 일일이 따져보면 결과적으로 거의 같다. 76년생 직접적이지 않다면 무의미하다. 88년생 지극히 사소한 것에서 비롯될 수도 있다. 00년생 전폭적인 성원이 발전의 촉매제가 된다. 행운의 숫자 : 32, 99



41년생 기존에 전혀 인지하지 못하였던 것에 대해서 조건에 따른 변수가 있다. 53년생 활로를 여는 방안이 도출될 것이다. 65년생 별것 아니니 크게 부담 갖지 않아도 되겠다. 77년생 필수 사항을 누락할 수도 있으니 세밀하게 살펴야 할 것이다. 89년생 고난이 크면 클수록 영광도 크다. 01년생 번거로울 뿐이며 의미도 없다. 행운의 숫자 : 04, 97



42년생 순조롭다고 인식할 때 복병을 만나기 쉽다. 54년생 새로운 국면으로의 전환을 위한 시기이다. 66년생 어떤 입장을 취하느냐에 따라 정세가 달라진다. 78년생 탐탁스럽지 않다면 과감하게 버리는 것이 용이하다. 90년생 사람들 사이에서 교량 역할을 하게 된다. 02년생 생각하지도 않았던 부분에서 허점이 드러난다. 행운의 숫자 : 31, 79



43년생 여백의 아름다움이 훨씬 빛나리라. 55년생 처음부터 끝까지 정밀한 분석이 철저히 이뤄져야 한다. 67년생 이상 징후가 보이니 지체 없이 종합 점검하라. 79년생 때와 장소가 적절하지 않다면 오히려 흉이 된다. 91년생 한껏 멋내고서 달밤에 홀로 걷는 격이다. 03년생 가장 피하고 싶었던 상황이 현실화할 수 있다. 행운의 숫자 : 13, 83



44년생 민첩하게 대처하지 않으면 놓치겠다. 56년생 생활에 활력소가 될 만한 일이 보인다. 68년생 어려움은 지나갔으니 안심해도 되느니라. 80년생 완급의 조절이 절실히 필요한 시점에 놓여 있다. 92년생 급한 상황이 되면서 모순점에 대한 인식 능력이 떨어지리라. 04년생 피하려 하지 말고 적극적으로 개선해 보자. 행운의 숫자 : 44, 60



33년생 조짐을 고려하지 않는다면 면액하기 힘들 것이다. 45년생 전체적으로 적용시키는 것이 마땅하다. 57년생 활기찬 하루가 될 것이니 용기백배하자. 69년생 자신도 모르는 힘으로 결과가 좌우되리라. 81년생 현실의 역경에 순응한다면 미래의 결실은 늘어난다. 93년생 끝까지 자제력을 잃지 말아야 할 것이다. 행운의 숫자 : 23, 80



34년생 감당할 수 있는 일인가부터 가늠해 볼 일이다. 46년생 한정된 대상을 두고 경합을 벌이는 동세이다. 58년생 인재로 인한 피해자가 될 수도 있느니라. 70년생 관리와 유지에 철저하지 않는다면 후회하게 되리라. 82년생 보류되어 왔던 것을 재개하는 마당이니라. 94년생 단순하기는 하나 나름대로 장점도 있다. 행운의 숫자 : 16, 95



35년생 한 곳에 몰입하다 보면 주변 상황에 소홀해지기 쉽다. 47년생 성취의 교두보를 설정하게 되는 기쁨이 보인다. 59년생 치밀하지 못한다면 황당한 일을 당한다. 71년생 기회들이 연달아서 다가올 수이다. 83년생 흑백 논리로 따질 일이 아님을 알자. 95년생 겉보기에는 가득 찬 것 같지만 내용은 텅 비어 있다. 행운의 숫자 : 00, 7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