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고창군, 일자리·경제 활성화 두 토끼 잡는다
기업유치 투자 자문단 위촉…본격 기업 유치
2022년 09월 27일(화) 17:30
고창군이 친환경 ESG기업 유치를 위해 기업(경제)관계자 5명을 투자유치 자문위원으로 위촉했다. <고창군 제공>
고창군이 민선 8기 친환경 기업 유치를 위해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했다.

고창군은 최근 기업관계자들로 투자유치 자문단을 꾸리고 ‘친환경 ESG기업 유치’ 공약을 위해 본격적인 활동에 나섰다고 밝혔다.

고창군에 따르면 심덕섭 고창군수는 기업(경제)관계자 5명을 투자유치 자문위원으로 위촉하고 간담회를 가졌다.

자문위원들은 국내 주요기업 대표와 경제통상 분야 전문가들로 구성됐다. 이들은 경영노하우, 경제전문지식 광역정보망, 인적 네트워크 등을 활용해 국내외 우수·우량기업 투자의향을 살피고, 타깃기업 발굴 등의 역할을 맡게 된다.

앞서 심 군수는 지역 산업구조의 대전환을 선언하고, 지역경제 발전효과가 크고 고용유발 효과가 큰 친환경 기업 유치에 공을 들이고 있다. 이달 들어서 반도체·자동차 부품산업 등 첨단 미래산업과 친환경 ESG기업과의 접촉을 이어가고 있다.

이와 동시에 고창일반산업단지의 명칭변경도 진행되고 있다. 군은 기존 산단의 노후 이미지를 탈피해 브랜드 가치를 개선하고, ESG 친환경 산업단지로 바꿔낼 계획이다.

투자유치 지원단 역시, 기업가 입장에서 산단의 장기적 사업컨셉과 구도를 잡는데 실질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고창=김형조 기자 khj@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