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하늘마당에 펼쳐질 ‘빛의 정원’…ACC·광주시립발레단 특별공연
25~28일 오후 8시
2022년 05월 22일(일) 20:45
광주시립발레단이 국립아시아문화전당과 손잡고 야외 특별 공연을 개최한다. ‘빛의 정원 Ⅱ’을 주제로 열리는 이번 공연은 오는 25~28일 오후 8시 국립아시아문화전당 하늘마당에서 펼쳐진다.

이번 공연은 박경숙 광주시립발레단 예술감독이 총연출을 맡았으며, 미디어아티스트 진시영 작가의 화려한 미디어파사드가 더해진 발레공연으로 꾸며진다. 공연은 오스트리아 빈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의 신년음악회에 빠지지 않는 무도회 풍경을 모티브로 한 ‘봄의 소리’로 막을 올리며, 이어 차이코프스키의 ‘백조의 호수’ 4인무 무대가 펼쳐진다.

또 남성 무용수의 경쾌한 동작과 여성 무용수의 우아한 춤이 단연 돋보이는 차이코프스키의 고전 발레 ‘잠자는 숲속의 미녀’ 중 ‘파랑새’를 선보이며 가야네의 ‘칼춤’, 희극 발레의 대명사 ‘돈키호테’, ‘발푸르기스의 밤’ 무대가 이어진다.

무료 공연으로 광주문화예술회관 홈페이지에서 사전예매(비지정석) 할 수 있다. 관람객은 야외 공연 관람을 위한 마스크와 돗자리를 지참해야 한다. 자세한 사항은 광주문화예술회관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할 수 있다. 문의 062-613-8244.

/김민석 기자 mskim@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