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전남대·경북대 등 4개 대학 혁신기술 공유 업무 협약
네트워크 구축, 신기술 확산 협력
2022년 01월 27일(목) 19:05
전남대학교와 부산대·경북대·한양대 등 4개 대학이 각자 개발한 혁신적인 기술을 공유해 기술이전과 사업화를 광역화하기로 뜻을 모았다.

이들 4대 대학은 27일 부산대에서 ‘미래형 기술혁신 공유대학 추진을 위한 4자간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술혁신 네트워크를 구축해 각 대학이 연구개발한 검증된 신기술을 광역권으로 확산, 공유될 수 있도록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이에 따라 이들 4개 대학은 광역권 중심의 기술혁신 네트워크 구축과 상호 협력 기반을 마련하고, 연구개발 및 기술사업화 지원 등을 통해 기술이전 및 창업, 기술사업화와 수익 창출 등에 이르기까지 전반적인 시너지 효과를 거두기로 했다.

또 산학협력선도대학 사업(LINC+ 3.0)과 연계한 실질적 산학협력 플랫폼 구축과 교류를 통해 인재육성과 기술혁신을 선도하는 광역권 대학으로서의 사회적 책무도 다하기로 했다.

전남대 이강래 부총장은 “광역권 대학의 유망기술이 신속하게 공급되고, 기업의 니즈가 반영될 수 있는 쌍방향 공유플랫폼이 구축됨으로써 산학협력이 더욱 촉진될 것”이라면서 “앞으로 더 많은 대학이 참여해 지속 가능한 공유가치를 창출할 수 있도록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채희종 기자 chae@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