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나주시, 2023년까지 58억원 들여 마을하수도 2곳 정비
남평 광이·다도 평산마을
2020년 10월 26일(월) 22:20
나주시가 남평읍 광이마을과 다도면 평산마을을 대상으로 2023년까지 하수도 정비사업을 추진한다.
나주시는 주민들의 주거여건 개선과 수질 보호를 위해 농어촌마을 하수도 정비사업을 추진 중이라고 26일 밝혔다.

대상 마을은 남평읍 광이마을, 다도면 평산마을 등 2곳으로 58억원을 들여 2023년까지 하수관로 각 3.64㎞와 2.85㎞를 설치한다.

특히 오수와 빗물이 한 개의 관을 통해 처리되고 있는 기존의 합류식에서 별도의 오수관로를 신설, 처리하는 분류식 하수도를 도입했다.

지난 2018년 기본설계에 들어간 뒤 주민설명회 등을 거쳐 최근 공사에 들어갔다.

하수도 정비사업이 마무리되면 마을 내 100여 가구의 정화조를 폐쇄하게 돼 주거지 악취 개선과 정화조 분뇨 수거 비용 등을 아낄 수 있는 등 경제적 부담도 완화된다.

강인규 나주시장은 “두 지역의 하수도 정비사업은 주민들의 생활편의 개선은 물론 방류 수역인 영산강 유역 수질 보전 등에 기여하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나주=손영철 기자 ycson@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