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전남도 ‘친환경농업대상’ 찾는다, 내달 13일까지 공모
2020년 10월 20일(화) 12:30
전남도는 친환경농업을 선도적으로 추진한 도내 시·군과 농업인·법인 등을 대상으로 ‘2020년 친환경농업대상’ 시상을 위한 공모에 나섰다.

기초자치단체의 경우 총 4개소를 선정해 대상 1개소, 최우수상 1개소, 우수상 2개소를 시상하며, 농업인·법인에 대해서는 생산, 유통, 축산 등 3개 분야로 나눠 각각 최우수 1개소, 우수상 2개소를 선정할 계획이다.

평가는 ▲친환경 농축산물 인증실적 ▲친환경 농축산물 판매실적 ▲벼 이외 품목 증가 면적 ▲학교급식 중 친환경농산물 사용률 등에 대해 중점적으로 이뤄진다.

특히 전남도는 소비수요가 많은 유기농을 비롯하여 과수·채소 등 품목 다양화 등에 대한 배점을 높여 친환경농업의 질적 성장과 품목 다양화를 이끌 수 있도록 지난 3월 전남도 친환경농업대상 시상규정을 개정해 평가지표를 조정했다.

최종 수상자는 오는 11월 13일까지 시·군에서 대상자를 추천받아 서면평가와 현지확인을 거쳐 전남도 친환경농업추진위 심의 후 12월중 결정된다.

시상식은 내년 초 친환경농업 전진대회에서 개최한다. 한편 전남도 친환경농업대상은 지난 2005년부터 매년 도내 친환경농업인 및 생산자단체를 대상으로 지금까지 15회에 걸쳐 89명에게 수여됐다.

/윤현석 기자 chadol@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