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스마트폰으로 변압기 상태 확인…한전, 실시간 서비스 출시
2020년 08월 12일(수) 18:41
한전 어플리케이션 화면. <한전 제공>
한국전력은 아파트 변압기 상태 정보를 실시간 제공하는 ‘고압 아파트 변압기 진단 솔루션’을 출시했다고 12일 밝혔다.

이 서비스는 아파트 구내 변압기에 설치한 사물인터넷(IoT) 센서와 통신 장치를 통해 변압기 데이터를 수집·분석한 뒤 고장 위험도와 과부하 등 변압기 상태 정보를 실시간 제공한다.

가구당 매달 100원∼150원 정도 부담하면, 아파트 주민과 관리자는 스마트폰과 컴퓨터로 손쉽게 변압기 상태를 확인할 수 있고, 관련 조치 안내를 받을 수 있다.

한전은 해마다 반복되는 아파트 구내 정전을 예방하고자 2018년부터 개발에 착수, 서울·경기도 지역 아파트 4개 단지에 시범운영을 거쳤다.

한전은 이날 광주의 한 아파트와 처음으로 계약을 체결하고, 진단 솔루션 서비스를 시작했다. 향후 이 서비스를 신축 아파트에 적용 확대하고, 다양한 전력설비에도 응용할 수 있도록 개선해 나갈 예정이다.

한전 관계자는 “이 서비스로 여름철에 주로 발생하는 노후 변압기 과부하로 인한 아파트 정전을 예방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백희준 기자 bhj@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