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광주문화재단 대표 후보 4명 부적격, 재공모
28일까지 접수…10월 임명
2020년 08월 11일(화) 19:20
광주시가 오는 14일부터 문화재단 대표이사를 재공모한다.

11일 광주시에 따르면 광주문화재단 임원추천위원회는 지난 10일 서류심사 합격자 4명을 면접 심사하고 ‘적격자 없음’ 의결했다.

임원추천위는 면접을 거쳐 복수의 후보자를 선정, 시장에게 추천한다. 시장이 내정한 1명은 시의회 인사청문회를 거쳐 임명된다.

시는 14일부터 28일까지 지원서를 받고 재공모 절차에 들어간다. 다음 달 3일 서류 심사, 10일 면접 심사를 할 예정이다. 인사청문회 등을 거쳐 10월 중 임명할 계획이다.

대표이사 임기는 3년으로 현 대표이사 임기는 오는 9월 13일 만료된다. 대표이사 선정이 지연되면 광주시 문화관광체육실장이 직무를 대행한다.

/박진표 기자 lucky@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