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달콤한 알갱이 톡톡…‘웰빙 간식’ 해남 초당옥수수 본격 수확
50여 농가 10억원 소득 기대
2020년 07월 02일(목) 00:00
웰빙 간식으로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생으로 먹는 옥수수, 해남 초당옥수수가 본격 수확되고 있다.

일반 옥수수보다 당도가 매우 높아 초당(超糖, super sweet corn)으로 불리는 초당옥수수는 높은 당도와 아삭한 식감으로 과일처럼 생으로 먹을 수 있다.

100g당 칼로리가 96kcal로 찰옥수수 절반 정도에 불과하고 섬유질과 비타민, 미네랄을 비롯해 카로티노이드 등 항산화 물질이 풍부해 다이어트 식품으로도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전자레인지에 3∼4분 또는 찜기에 7∼8분 정도 익혀 먹거나 적당히 구워도 아삭한 식감이 살아있고, 요리에도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다.

지난 달 중순부터 수확을 시작한 해남 초당옥수수는 관내 50여 농가, 50여ha 면적에서 재배돼 약 10억원의 소득을 올릴 것으로 예상된다.

일반 찰옥수수보다 가격이 2배 이상 높고 재배 기간이 80일 정도로 짧아 농가의 틈새 작목으로도 주목받고 있다.

해남산 초당옥수수는 엄격한 재배관리와 선별로 크기 17∼18cm, 17∼20브릭스 이상 당도의 최상품만을 출하하고 있어 최고의 품질을 인정받고 있다.

수확된 옥수수는 유통업체를 통한 온라인 판매와 해남군 직영 온라인 쇼핑몰 해남미소(http://www.hnmiso.com)를 통해 구매할 수 있다.

/해남=박희석 기자 dia@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