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광주 돌봄 아동·청소년에 긴급생계비 후원
초록어린이재단-광주교육청, 250세대에 3000만원
2020년 02월 27일(목) 00:00
초록우산어린이재단 광주지역본부는 26일 NH농협은행 광주본부가 광주시교육청과 함께 돌봄이웃 아동·청소년을 위한 코로나19 감염 예방 물품 및 긴급생계비 후원금 전달식을 열었다고 밝혔다. <사진>

광주시교육청에서 진행된 행사에는 장휘국 광주시교육감, 최영 NH농협은행 광주본부장, 김은영 초록우산어린이재단 광주지역본부장 등 10여명의 관계자가 참석했다.

이날 전달된 후원금 3000만원은 코로나19 예방에 상대적으로 취약한 돌봄이웃 아동·청소년 200세대를 위해 사용된다. 마스크, 손소독겔, 향균워시, 비타민, 코로나예방수칙 등이 담긴 그린안전키트 등을 지원한다. 경제활동 위기를 겪은 위기 가정 50세대를 위한 긴급생계비도 지원된다.

최영 NH농협은행 광주본부장은 “지역사회 바이러스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돌봄세대 청소년들이 이 사태를 잘 극복하고 더욱 건강하게 성장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마스크, 손소독겔, 향균워시, 비타민, 코로나예방수칙 등이 담긴 그린안전키트는 각 가정에 일괄적으로 택배 배송될 예정이다.

NH농협은행 광주본부는 이밖에도 광주시교육청과 함께 돌봄이웃 청소년 교통비 및 인재육성을 위한 장학금 후원, 농촌체험 활동 후원, 문화공연 단체관람 후원 등의 지역사회를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다. /유연재 기자 yjyou@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