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갈색으로 변한 담양 메타세콰이아길
2019년 11월 25일(월) 17:09
대한민국 아름다운 가로수길의 대명사인 메타세콰이어 가로수길 단풍이 붉게 물들어 가고 있다. 담양 메타세콰이어 가로수길은 1974년 가로수 조성사업 때 심어졌으며 현재는 높이 30~40m에 이르는 아름드리 나무로 자랐다. 담양에서 순창까지 24번 국도 8.5㎞ 구간에 메타세콰이어 나무가 심어져 있다. /최현배 기자choi@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