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시아문화전당 콘텐츠를 읽다’ 4차례 강연
29일 디아코니아연구소 김진 초청
2019년 08월 23일(금) 04:50
올 하반기 국립아시아문화전당 초청 강연은 콘텐츠 기획부터 제작 과정을 이야기로 들을 수 있는 시간이 마련된다. 일명 ‘ACC 콘텐츠를 읽다’.

국립아시아문화전당(전당장 직무대리 이진식·ACC)과 아시아문화원(원장 이기표)은 오는 29일부터 하반기 초청강좌 프로그램을 시작한다. 이번 강좌에서는 2019 ACC콘텐츠 창·제작에 참여하는 전문가를 초청해 콘텐츠 기획부터 제작에 이르는 전체 과정을 들을 수 있다.

첫 번째 시작은 오는 29일 밀알복지재단 협력실장이자 디아코니아 연구소 김진<사진> 대표가 인도문화재를 연계해 ‘마하트마 간디의 삶과 사상’을 강의한다. 김 대표는 간디의 인도 독립을 향한 비폭력 실천을 중심으로 이야기를 풀어갈 예정이다. 이번 강의는 민주주의 성지인 광주가 평화의 메카로 발돋움할 수 있는 방안 등을 고민해보는 시간이다.

9월 프로그램은 ACC문화정보원 라이브러리파크 특별전시 ‘누산따라 소장품전’과 연계한 강좌로 신영호 관장(국립청주박물관)이 강사로 나선다.

10월 초청강좌에서는 윤시중 교수(한국예술종합학교 연극원)가 ACC창작공연인 ‘시간을 칠하는 사람’ 제작 과정을 소개한다. 독특하게 ‘옛 전남도청’이 주인공인 이 작품을 모티브로 역사적 시간과 공간을 만들어가는 창작 과정을 들을 수 있다.

마지막으로 11월 강좌 주제는 창제작 전시를 연계한 ‘숨은 숲에서 감각을 열다’. 다큐멘터리 감독이자 스튜디오아트 55의 홍순철 작가가 ‘검은 강, 숨은 숲-6sense’와 연계해 강의를 펼친다. 무료 강좌.

/박성천 기자 skypark@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