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화순 문화예술 르네상스 연다” 문화관광재단 출범
문화관광자원 융복합 콘텐츠 개발
2023년 11월 08일(수) 21:55
화순군은 지난 6일 능주면 행정복지센터 내 동헌 앞마당에서 구복규(가운데) 화순군수를 비롯한 기관단체장, 지역 문화예술인, 주민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문화관광재단 출범식을 가졌다. <화순군 제공>
화순의 문화예술 르네상스 시대를 열어 갈 화순군 문화관광재단이 공식 출범했다.

화순군은 지난 6일 능주면 행정복지센터 내 동헌 앞마당에서 구복규 화순군수를 비롯한 기관단체장, 지역 문화예술인, 주민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문화관광재단 출범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화순군 문화관광재단은 지난 2019년 5월 설립 추진계획 수립을 시작으로, 2022년 5월 타당성 연구용역, 전남도 출자·출연기관 심의위원회 심의에 이어 2022년 12월 재단설립 조례 제정, 2023년 9월 발기인 대회 겸 창립총회 등을 거쳤다.

재단은 구복규 이사장, 강신기 대표이사와 관광 기획 및 마케팅팀, 문화진흥팀, 경영지원팀 등 3개 팀 총 7명의 직원으로 구성됐다.

재단은 문화관광자원을 융·복합해 화순만의 차별화된 콘텐츠를 개발하고 다양한 정책과 폭넓은 협력 네트워크 등을 통해 화순의 문화관광 르네상스 시대를 열어갈 계획이다.

화순군 문화관광재단 강신기 대표이사는 “화순이 가진 자연과 역사적 자원을 문화관광산업으로 이끌기 위해 전문적이고 지속적인 재단의 역량을 발휘할 것”이라며 “화순 관광 500만 시대 개막에 재단이 앞장서 나가겠다”고 말했다.

구복규 화순군수는 “지역민들의 문화예술 향유 기회를 확대하고 문화관광 정책 개발과 마케팅 전략을 펼치는 데 문화관광재단이 큰 역할을 할 것”이라며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머물고 싶은 문화도시 조성에 힘쓰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화순=조성수 기자 css@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