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aT, ‘K- 펫푸드 페어’ 최초 개최…아세안 펫푸드 시장 공략 나섰다
베트남서 5270만 달러 수출상담
하반기 인니·말레이시아 마케팅
2023년 05월 30일(화) 18:30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가 베트남 하노이에서 개최한 ‘제1회 아세안 K-펫푸드 페어’에서 국내 수출업체와 아세안 바이어가 수출 상담을 하고 있다. <aT 제공>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는 지난 10일부터 27일까지 베트남 하노이에서 ‘제1회 아세안 K-펫푸드 페어’를 최초 개최해 총 5270만 달러의 수출상담 성과를 올렸다고 30일 밝혔다.

아세안 펫푸드 시장은 코로나 이후 빠르게 성장 중이다. aT는 지난 2021년부터 ‘미래클 프로젝트 유망품목’으로 반려동물 사료를 선정하고 유기농·기능성 프리미엄 상품을 발굴해 해외 마케팅에 주력 중이며, 올해 최초로 ‘K-펫푸드 페어’ 행사를 기획·추진했다.

지난 26일부터 이틀간 진행된 수출상담회는 국내 우수 수출업체 31개 사와 베트남 등 아세안 각지의 수입 바이어와 벤더사, 대형 펫샵 체인 등 106개 사가 열띤 상담을 진행한 결과, 총 5270만 달러의 수출 상담실적을 거뒀으며, 상담회장에서 2500만 달러 규모의 현장 MOU 체결도 이뤄졌다.

한편 B2C 홍보 행사는 지난 10일부터 유명 펫채널과 연계한 ‘K-펫푸드 품평단’을 운영, 한국 수출업체들의 제품을 미리 받아보고 리뷰하는 영상으로 아세안 전역의 반려동물 애호가들을 대상으로 온라인 홍보를 추진했다.

권오엽 수출식품이사는 “이번 행사를 시작으로 올 하반기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 등에서 현지 소비자와 반려동물들이 한국의 프리미엄 펫푸드를 체험하고 구매할 수 있도록 대대적인 마케팅을 추진할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수출 유망품목을 수시 발굴하고 우리 식품기업들이 해외시장으로 활발히 진출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김민석 기자 mskim@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