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정읍시, 토지분할 절차 ‘통합위임장’으로 한번에
측량·허가 간소화 서비스
2023년 01월 03일(화) 18:45
지적측량 민원 창구.
정읍시가 토지분할 허가부터 지적공부 정리까지 토지 관련 민원을 한번에 접수해 처리하는 간소화 서비스를 시행한다고 3일 밝혔다.

그동안 토지분할 신청 시 피 위임자가 업무를 처리할 경우 △측량을 신청하는 기관(한국국토정보공사) △개발행위(토지분할) 허가를 신청하는 부서(도시재생과) △토지이동(분할) 정리를 신청하는 부서(민원지적과)가 서로 달라 위임장을 단계별로 총 세 번 작성·제출해야 하는 불편함이 있었다.

시는 이러한 시민들의 불편을 해결하기 위해 측량 접수창구(민원실 7번 창구)에서 처음 한 번만 통합위임장을 작성·제출하면 토지분할에 관련된 모든 민원을 처리할 수 있도록 민원 처리 방식을 개선했다.

이에 따라 2023년 새해부터 위임받은 사람(이하 ‘피 위임자’)이 토지분할 신청 시 위임장을 하나로 통합한 ‘통합위임장’ 작성 한 번으로 모든 업무를 처리할 수 있게 됐다.

정읍시 관계자는 “기존 3회 방문했던 업무처리를 1회 방문·처리하게 됨으로써 시민의 시간적·경제적 비용이 감소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시민들의 불편 사항을 청취, 개선해 민원 편의성을 높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정읍=박기섭 기자·전북취재본부장 parkks@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