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조선대병원, 응급환자 전용 신속 PCR 검사 장비 도입
2022년 08월 10일(수) 20:15
조선대병원은 응급환자들을 위해 코로나 신속 유전자증폭(PCR) 검사 장비 4대를 도입했다고 10일 밝혔다.

조선대병원이 도입한 ‘STANDARD M10’ 장비는 한 시간 이내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 결과를 도출할 수 있다.

해당 장비는 유전자 동시 검출이 가능하고 카트리지 내 단독 검사를 진행하며 기존 실시간 유전자증폭 검사와 유사한 민감도와 특이도를 보인다.

병원 측은 중증 응급환자와 응급수술 환자 전용으로 장비를 운용할 계획이다.

/채희종 기자 chae@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