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겨울 추위가 온다
곡성, 오늘 아침 영하 1도
2020년 11월 22일(일) 22:45
23일 곡성의 아침기온이 영하권에 드는 등 광주·전남 대부분 지역 아침기온이 3도 안팎의 추운 날씨가 전망된다.

광주지방기상청은 22일 광주·전남 대부분 지역에 한파 영향예보 ‘관심’ 단계를 발효하고 “22일 비가 그친 뒤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유입되면서 23일 아침기온이 22일보다 5~10도 떨어지겠다”며 “바람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더욱 낮아 춥겠다”고 예보했다. 23일 아침 최저기온은 곡성 영하 1도, 구례 0도, 담양·화순·장성 1도 등이며, 그 밖의 지역에서도 3도 안팎의 기온분포를 보이겠으며 최고기온은 8~13도 분포가 예상된다.

기상청 관계자는 “서해안에는 바람이 시속 30~50㎞로 강하게 불겠고, 그 밖의 지역에서도 시속 15~30㎞로 약간 강하게 불 예정이니 시설물관리에 유의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김민석 기자 mskim@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