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신안군, 유용미생물 생산시설 증설…연간 800t 공급
2020년 09월 17일(목) 00:00
신안군이 유용미생물 생산시설을 대폭 증설, 공급량을 60% 확대한다. <신안군 제공>
신안군이 친환경농업 육성과 안전한 먹을거리 생산을 위해 유용미생물 생산시설을 대폭 증설, 공급을 확대한다고 16일 밝혔다.

유용미생물은 유해균의 증식을 억제하고 생리활성물질 생성과 유기물 분해 능력이 뛰어나 작물 생육 촉진과 병해충예방·축산악취 제거, 수질 개선 등의 효과가 탁월한 것으로 알려졌다.

유용미생물은 화학농약과 비료 등의 무분별한 사용으로 갈수록 환경오염이 심각해지는 농촌에서 안전한 농수축산물을 생산하는데 다양한 용도로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어 그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

신안군은 매년 고초균 등 4종의 유용미생물을 공급하고 있으나 최근 농수축산어가의 수요가 늘어남에 따라 유용미생물 배양장과 배양설비를 증설했다. 이로써 연간 공급량이 500t에서 800t으로 확대됐다.

지속적으로 사용량이 늘어나고 있는 새우 양식어가에도 안정적으로 공급할 수 있게 됐다.

신안의 한 무화과 재배농가는 “농업기술센터의 유용미생물을 꾸준히 사용한 결과 무화과의 과육이 단단해지고 병해충 발생도 현저히 줄었다”고 반겼다.

/신안=이상선 기자 sslee@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