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창단 3년 영광FC U18팀 값진 준우승
추계고교축구연맹전 결승서 분패
2020년 08월 13일(목) 18:55
영광FC U18팀<사진>이 창단 3년 만에 처음 진출한 첫 전국대회 결승에서 값진 준우승을 차지했다.

영광FC U18이 13일 합천공설운동장에서 열린 제56회 추계 한국고등학교축구연맹전 결승전에서 경기 골클럽에 0-5로 졌다.

창단 후 첫 결승 진출 성과를 낸 영광FC U18의 우승 도전은 실패로 끝났지만 더 높은 곳을 향한 도전 과정으로 의미가 있다.

지난 2017년 창단한 영광FC U18은 이듬해 광양 백운기대회에서 3위, 2019년 대통령금배 3위를 기록하며 눈길을 끌었다.

그리고 이번 대회 조별 예선에서 인천 하이텍고와 순천고, 서울 장훈고를 연달아 완파하고 3전 전승으로 16강에 직행했다

이어 경기 능곡조를 5-2로 꺾었고, 대구 청구고에는 2-1 승리를 거두며 4강에 진출했다. 경기 항공고와 치른 대회 준결승전에서는 승부차기까지 가는 접전을 벌였다. 1-1로 비긴 뒤 승부차기에서 5-4로 이기며 창단 후 첫 결승 진출을 이뤄냈다.

/영광=이종윤 기자 jylee@kwangju.co.kr